RE;CODE IS

2013년 9월 24일  In Brand News., Contents

RE;CODE IS

 

 

 

 

 

RE;CODE IS

환경을 생각하고 패션을 재해석하는 브랜드 ‘래코드’의 탄생

 

BIRTH OF THE BRAND ‘RE;CODE’, THAT THINKS ABOUT ENVIRONMENT AND REDEFINES FASHION

intro

 

 

 

 

 

recode_is2

 

 

매 시즌마다 새로움을 강조한 트렌드는

자칫, 무분별한 낭비를 만들 수 있습니다.

우리는 숨가쁘게 유행을 쫓아갑니다.

 

그 사이, 연간 약 40억원의 옷들이 그대로 소각된다고 합니다.

 

Undiscerning waste is created through the high demand for newness every season.

While we breathlessly run after the trends, there is approximately

3.5 million dollars’ worth of clothes being incinerated annually.

 

 

 

 

 

:ABOUT RE;CODE

새 것이 아닌 새로움.

환경을 위한 디자인의 전환.

리폼이 아닌 패션의 재해석

 

ABOUT RE;CODE

Newness without being new

Change of design for the environment

Redefinition of fashion that is not reform

 

 

 

 

 

:WITH RE;CODE

자연의 가치와 멋을 아는 기업.

창의적이고 개성 뚜렷한 독립 디자이너들.

오랜 시간에 걸쳐 쌓인 장인들의 솜씨.

새로운 일거리를 만들고,

다시 사회로 돌아가는 나눔의 가치.

 

:WITH RE;CODE

A company that knows the value and beauty of the nature

Designers with original creativity and distinct individuality

Artisans’ workmanships built over a long period of time

Value of sharing in making new jobs and going back to the community

 

 

 

 

 

: PICK THE RE;CODE

자연을 존중하고,

사회로 순환되는

낭비가 아닌 가치 있는 소비.

래;코드는 패션 그 이상의 문화를 소비자와 공유하려 합니다.

 

PICK THE RE;CODE

Consumption that respects the environments and cycles back to the community, consumption that is not a waste

RE;CODE is here to share a culture that is more than fashion with the consumers